KB국민, ‘자동차관리서비스’ 출시...마이데이터 사업 시동

차봇매거진
2021-02-09

KB국민은행이 은행과 핀테크사 데이터를 결합한 생활밀착형 서비스 제공으로 마이데이터 사업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KB국민은행은 지난 1월 27일 ‘본인신용정보관리업(마이데이터)’ 사업자 자격을 획득했는데요.


마이데이터는 신용정보주체인 개인이 자신의 정보를 스스로 관리·통제하며 자산관리 서비스 등 개인화된 서비스를 받게 되는 것을 말하죠.


KB국민은행은 자산·지출관리 애플리케이션 ‘KB마이머니’를 통해 마이데이터 사업을 적용한 ‘신용관리서비스’와 ‘자동차관리서비스’를 새롭게 출시했습니다.


신용관리서비스는 KB국민은행과 나이스평가정보의 데이터 제휴를 통해 제공합니다. 


신용평점을 동일 연령대/성별과 비교해볼 수 있고, 평가 기준 등 상세 항목도 확인해볼 수 있죠.


소득추정모델을 바탕으로 소득 위치 및 연령 기준별 권장 소비액 등 개인의 신용구매력을 시각적으로 제공합니다.


자동차관리서비스는 KB캐피탈 시세를 바탕으로 기존보다 더욱 상세한 자동차 시세 정보를 제공합니다. 


내 차 유지비용을 주유비와 기타로 분류해 파악할 수 있고 


매직카대출 상품소개와 가입신청 화면도 연계합니다.


KB국민은행은 이번에 선보이는 서비스를 시작으로 2021년 하반기에는 KB스타뱅킹, 리브 등의 KB국민은행 메인플랫폼에서 다양한 서비스를 확대 제공할 계획입니다.


KB국민은행은 금융데이터와 비금융데이터를 은행만의 자산관리 인사이트로 분석하고 결합한 콘텐츠로 발전시켜 더욱 세심하고 다양한 개인화 맞춤 서비스를 선보일 예정입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은행이 데이터사업자로서 핀테크와 협업해 고객에게 새로운 가치를 제시할 수 있는 시대가 열렸다”며 “마이데이터 시대에 대비해 콘텐츠 확대와 다양한 데이터 조합으로, 새로운 금융 경험을 위한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