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트럭버스, 한국에 ‘호주-아시아 지역본부’ 둔다

차봇매거진
2021-06-03

아시아 태평양 최대 전략 시장 중 하나인 한국 시장의 지위 격상

세계적 상용차 생산업체 만트럭버스그룹(MAN Truck & Bus SE)의 한국법인 만트럭버스코리아는 3일 그랜드 하얏트 서울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만트럭버스의 미래 전략과 한국 시장의 지위 격상을 발표했어요.

기자간담회에는 독일 본사 고란 뉘베그 세일즈 및 마케팅 담당 부회장 등 본사 최고경영진과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 그리고 토마스 헤머리히 신임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 및 오스트레일리아-아시아 클러스터 책임이 참여했는데요.

고란 뉘베그 세일즈 및 마케팅 담당 부회장

이 날 기자간담회에서 만트럭버스 그룹은 조직의 유연성을 높이기 위해 글로벌 조직을 재구성했으며, 그 결과 한국이 오스트레일리아-아시아 12개국의 새로운 지역 본부이자 거점이 될 것이라고 밝혔어요. 


한국은 오스트레일리아-아시아 클러스터의 허브이자 아시아 태평양 지역 최대 주요 전략 시장으로 MAN에서 보다 중요한 역할을 맡게 될 전망입니다.  


고란 뉘베그 부회장은 “막스 버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의 탁월한 리더십으로 한국은 아시아 태평양 지역에서 가장 큰 전략 시장이 됐으며, MAN에서 한국이 더 중요한 역할을 맡게된 만큼, 만트럭버스 그룹 본사는 인적자원을 포함하여 만트럭버스코리아를 전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밝혔어요.

토마스 헤머리히 신임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

이날 한국 언론에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낸 토마스 헤머리히 신임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은 “막스 버거 전임 사장님께서 구축한 비즈니스 성과와 유산을 유지하는 데 큰 책임을 느낀다. 하지만 동시에 만트럭버스 그룹의 핵심 전략 시장 중 하나인 한국 시장에 합류하게 돼 기쁘고 영광”이라고 밝혔어요.


미텔헤센 공과 응용과학대학교에서 기계공학과 경제학을 전공한 토마스 헤머리히 사장은 2003년 만트럭버스 그룹에 입사했고 


최근까지 만트럭버스 오스트리아 사장, 만트럭버스 UK 사장을 역임하며, 유럽 지역 영업, 애프터서비스, 소매, 도매 네트워크를 총괄했는데요.


오는 7월부터 만트럭버스코리아 사장 및 오스트레일리아-아시아 클러스터의 책임을 맡아 오스트레일리아-아시아 12개국의 허브이자 핵심 전략 시장 중 하나인 한국 시장에서 만트럭버스의 신뢰를 강화하고 우수한 제품과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사업 전반을 지휘할 예정입니다.


뉘베그 부회장은 “만트럭버스 그룹은 한국 고객의 자랑스러운 파트너가 되고 싶고, 이를 위해 한국에 대한 지원과 투자를 더욱 늘려나갈 계획임을 강조하고 싶다”라고 밝혔어요.